상단여백
HOME 포토갤러리
[포토뉴스]봄의 전령 산수유

   
▲ 이따금씩 불어오는 따뜻한 기운이 봄나무들을 잠에서 깨우고 있다. 가장 먼저 봄소식을 전하는 산수유를 시작으로 매화꽃, 개나리 등이 다가온 봄을 알리듯 연이어 꽃망울을 터트리며 주변을 봄빛으로 장식하고 있다. 눈이 많았던 올 겨울, 유난히도 겨울의 끝자락이 길게 느껴졌지만, 시기적으로 춘분이 지나고 봄은 어느덧 우리곁에 성큼 다가와 있다.

 


 

박종혁 기자  pjh@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