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갤러리
"정성이 담긴 김치를 불우이웃에"

  날씨가 싸늘해지고 본격적인 김장철을 맞아 불우이웃을 위한 각 단체의 김장담그기 봉사활동이 이어지고 있다. 매년 2천여포기의 김장김치를 불우이웃에 전하고 있는 김제시새마을회(회장 김용철) 회원들이 3일간 정성껏 김장을 마친 후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 김제시 새마을회 회원들이 김장을 마친후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김윤경 기자  kyk@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