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전북은행, 장학금 1억 6천만원 기탁'향토기업의 사명감으로 지역 인재양성에 동참'

  "오늘보다 눈부신 미래를 이끌어 나갈 청소년들이 경제적 여건을 극복하고 보다 나은 환경에서 뛰어난 자질을 고루 갖춘 인재가 될 수 있도록 그 꿈을 키워주세요"  지난 18일 향토은행인 JB전북은행이 지역의 우수인재 양성에 써 달라며 김제사랑장학재단에 장학금 1억 6천만원을 기탁했다.

  전북은행은 도민들로부터 신뢰받는 전북지역 향토은행으로 편리하고 친절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함은 물론, 우리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해마다 명절맞이 선물꾸러미를 전달하는 한편, 용지면에는 어려운 청소년들이 학업에 매진할 수 있는 희망의 공부방을 열어주는 등 지역사회를 위해 꾸준히 공헌하고 있는 중이다.

  특히 지난 2011년부터 김제사랑장학재단 기금을 관리하고 있는 금고로서 지금까지 우리시 청소년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총 14억 2천만원을 기탁한 바 있다.  이날 기탁식에 참석한 두형진 전북은행 부행장 및 고찬배 전북은행 김제지점장은 "많은 청소년들이 경제적 걱정 없이 자신들이 꿈꾸던 미래를 만들어 가고, 지역사회를 위해 도움이 될 수 있는 사람으로 성장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장학기금을 기탁하게 됐다"고 밝혔다.

전북은행이 우리시 학생들을 위해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