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경제
이택라이스센터 준공"고객들의 요구에 부합하겠다"

  황산면에 위치한 미곡종합처리장인 이택라이스센터(대표 김왕배)가 지난 12일 준공됐다.

  이날 준공식에는 이건식 시장, 송하진 도지사, 이장의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전북지원장을 비롯한 각 기관 관계자 및 계약재배 농가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이택라이스센터 미곡종합처리장은 농림축산식품부의 고품질쌀 브랜드육성사업으로 국비 18억원, 도비 5억원, 시비 12억원, 자부담 75억원 등 총사업비 110억여원을 투입해 지난해 9월에 착공, 1만9476㎡의 부지에 4069㎡의 도정시설을 갖춰 시간당 현미 12톤, 백미 10톤, 포장 10톤을 생산할 수 있는 도정시설을 자랑한다.

  김왕배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쌀의 품질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변하는 쌀시장 분위기에 맞춰 고객들의 요구에 부합하겠다"고 밝혀다.

  한편 이택영농조합법인은 지난해 '대한민국 명품쌀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이번 준공식을 기점으로 고품질 쌀을 더욱 많은 이들에게 전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택라이스센터 앞마당에서 테이프커팅식이 진행되고 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