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어울림장터 통해 지역사회와 소통다문화가족지원센터

  다문화어울림가족장터가 지난달 28일 요촌근린공원에서 열렸다.

  이번 어울림장터에서는 필리핀, 베트남, 중국, 캄보디아, 일본 등 5개국의 다양한 음식과 물품을 비롯해 지역의 업체들이 후원한 생활용품 및 각종 의류 등을 저렴하게 판매됐다.

  또한 어울림장터에서는 아시아 전래놀이와 레크리에이션이 펼쳐저 행사장을 찾은 시민들의 눈길을 끌었으며, 특히 올해 새롭게 선보인 일본의 다루마오토시 놀이는 참여자들로부터 호응을 얻기도 했다.

  매년 봄·가을에 진행되는 어울림장터는 다문화가족 뿐만 아니라 지역민들과 함께하는 만남의 장으로서 이제는 통합의 장터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행사 관계자는 "다문화 어울림 장터 수익금으로 연말연시 어려운 다문화 이웃돕기 행사를 추진할 계획이다"며, "하반기 예정된 어울림장터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요촌근린공원에서 펼쳐진 다문화어울림장터에서는 세계 각국의 음식과 문화를 엿볼 수 있는 부스가 마련돼 시민들의 관심을 끌었다.

조미정 기자  jomr91@naver.com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