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민주당 도의원후보들 토론회 거부

  정책선거 대결을 위해 본지와 김제신문사가 공동으로 도의원후보자 합동토론회를 개최하려했으나, 민주평화당 장덕상·임영택후보는 참여의사를 밝힌 반면,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 황영석·나인권후보는 거부해 토론회가 무산됐다.

  시장후보 토론회는 많은 언론사들이 앞다퉈 하고 있으나, 도의원과 시의원 토론회는 전무한 상태여서 유권자들이 후보자들의 자질과 능력을 파악하는데 어려움이 있는 현실이었다. 이에 우리지역 두곳의 지역신문사가 도의원1·2선거구에 대해 후보자 초청토론회를 계획하고 4명의 후보에게 공문을 보내 토론회 참여를 독려했지만, 도의원1선거구 황영석후보와 도의원2선거구 나인권후보는 끝내 답을 하지 않았다.

  전북민주언론시민연합과 전북언론노조협의회는 유권자의 알 권리인 '후보 초청 토론회'를 패싱하는 후보자에 대해 언론사회단체가 강력 대응할 것을 주문하고 있다. 인물과 정책에 대한 검증의 자리를 회피한 후보에 대해서는 일방적 정책 발표 등 홍보의 기회도 제공하지 말아야 한다는 주문이다.

  민주당의 정당지지도가 고공행진을 하고 있는 가운데 유권자를 무시하는 일부 후보들의 오만을 견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일고 있다.

홍성근 기자  hong@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