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대통령배' 대회로 승격지평선전국농악경연대회

전국규모 농악대회인 지평선전국농악경연대회가 대통령배로 승격된다.

  지평선전국농악경연대회는 지난 1999년 제1회 지평선축제의 공식 행사를 시작으로 올해로 20회를 맞는 농악경연대회로서, 지평선축제가 글로벌 육성축제로 선정됨에 따라 '국무총리배'에서 '대통령배'로 승격돼 올해부터는 '대통령배 지평선전국농악경연대회'라는 타이틀을 공식 명칭으로 사용한다.

지평선전국농악경연대회는 예능단체나 무형문화재로 지정되지 않은 30명 이상으로 구성된 순수 농악팀 10팀의 신청을 받아 사전 예선을 거쳐 축제기간 중 대상인 대통령상, 금상인 국무총리상을 비롯해 예총회장상, 시장상 등을 놓고 열띤 경연을 펼친다.

  농악 관련자들은 "경연대회의 대통령배 승격을 통해 농악이 성장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면서, "앞으로 우수한 인재 양성에 앞장서 농악의 다양한 예술성과 기예를 마음껏 펼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로 20회를 맞는 경연대회는 지평선축제기간 중 벽골제 행사장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안소희 기자  shan216@naver.com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소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