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우리집 칩대 단전할까요?

  '라돈침대' 사태에 따른 불안을 해소하고자 시가 라돈측정기 5대를 구입해 시민들에게 무료로 2일씩 대여해주고 있다.

  라돈은 무색, 무취의 자연 방사선 기체로 세계보건기구(WHO)에서는 흡연에 이어 폐암 발병의 주요 원인물질로 규정하고 있다. 실내공기질 관리법에서 정한 라돈 권고기준은 148베크렐(Bq/㎥)이며, 환기를 통해 라돈농도를 저감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라돈 노출에 따른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라돈측정기 서비스를 시행하게 됐으며, 라돈 농도가 기준치 이상 검출된 대상에게는 전문컨설팅 기관을 안내해 라돈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라돈측정기가 필요한 시민은 시청 환경과에 신청하면 된다. 한편, 라돈이 검출된 침대 매트리스 폐기 절차는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생활방사선안전과(02-397-7314)로 전화하거나 기술원 홈페이지(www.kins.re.kr)를 통해 방사능 차단비닐을 신청한 후, 매트리스를 밀봉해 보관하면 해당침대 회사 측에서 수거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