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경제
축협, 최고 권위 총화상 수상내실있는 경영으로 전국 최우수조합

  전주김제완주축협(조합장 김창수)이 농협중앙회 최고 권위의 상으로 알려진 '총화상'을 수상했다.

  총화상은 전국 농·축협 중 농업인의 실익증진, 사회공헌활동, 직원간 인화단결, 사업실적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최우수 농·축협에 시상하는 상이다.

  전주김제완주축협은 김창수 조힙장 취임 이후, 축산육성대상 수상, 경제사업 우수사례 평가대회 3관왕, 종합업적평가 우수, 클린뱅크 달성 등 괄목할만한 성과를 이뤄냈고, 올해 조합원 자녀 장학금지원, 사랑의 농촌일손돕기, 조합원 실익증진을 위한 축산자재 지원 등 다양한 환원사업을 통해 조합원과 조합이 상생하여 발전하는 모범 사례로 꼽히고 있다.

  지난 6일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있었던 시상식에 참석한 김창수 조합장은 "총화상 수상은 조합원의 적극적인 조합사업 이용과 임직원의 단합된 노력이 이룩한 최고의 영예다"고 조합원과 임직원들에게 영광을 돌린 후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더욱 더 내실있는 경영과 조합원의 복지증진, 다양한 사회공헌을 통해 타의 모범이 되는 선도조합의 역할에 충실하겠다"고 말했다.

전주김제완주축협이 농협중앙회 최고 권위의 '총화상'을 수상했다.

홍성근 기자  hong@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