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백산면 주택 내 화재, 인명피해 없어 '다행'

  백산면 조종리의 한 주택에서 지난 12일 오후 5시30분경 화재가 발생, 300여만원의 재산피해를 입히고 진화됐다.

  이날 화재는 버스정류장에서 대기 중인 행인이 주택에서 올라오는 검은 연기와 불길을 보고 신고한 건으로 소방서의 초기진화로 인해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으며, 부엌과 창고건물 일부가 불에 탔다.

  조사결과 아궁이에 불을 지핀 후 주인이 자리를 비운사이 화재가 일어난 것으로 밝혀졌다.

  소방서 관계자는 "올 상반기 전체 화재원인 중 부주의가 52%에 이를 정도로 높은 비율을 보이고 있다"면서, "가정과 영업장 등에서 화기취급 시 소방시설을 수시로 점검하는 습관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