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임종백 비서실장, 벌금 400만원공동피고인 김씨와 최씨 각각 벌금 150만원, 80만원 선고

지난 9월 공직선거법위반혐의로 전주지방법원에 기소된 임종백 비서실장 외 2인(김씨·최씨)의 선고가 오늘(16일) 오후 2시 전주지방법원 2호 법정에서 있었다.

재판부는 이들에게 적용된 불법선거운동 혐의를 인정하는 한편 감형사유로는 동종의 전과가 없는점을 들어 임종백 비서실장에게 벌금 400만원, 박 시장 선거캠프원으로 활동했던 김모씨 150만원, 최모씨 80만원을 선고했다.

이들 모두의 혐의가 1심에서 유죄로 인정됨에 따라 이후 항소 여부와 함께 현재 공직선거법위반혐의로 수사중인 박시장에게도 시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