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시의회, 행정사무감사 마무리

 

이정자 행정사무감사 특별위원장

시의회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위원장 이정자·사진)가 지난달 30일 행정사무감사 강평을 끝으로 22일부터 9일간 진행된 올해 행정사무감사 활동을 마무리 했다.

  온주현 의장을 제외한 13명의 의원으로 구성된 행감특위 위원들은 감사기간 동안 사전 준비한 각종 자료를 활용해 감사를 진행했으며 일부 불합리한 관행과 위법 부당한 행정행위에 대해 질책과 함께 시정을 요구했다.

  주요부서에 대한 중점 논의사항을 살펴보면 먼저 기획감사실에는 민선7기 공약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 재정안정화 기금 조성과 시민의 의견을 반영한 주민참여예산제실시를 주문했으며, 문화홍보축제실에는 지평선축제 예산사용 내역 공개와 수익형 축제로 거듭날 수 있는 여건 조성을 지시했다.

  행정지원국 소관으로 행정지원과에는 인사 7.0의 취지에 맞는 공정한 승진기회 보장을, 주민복지과에는 복지기동대 확대시행을 위한 제도개선을, 여성가족과에는 경로복지소외지역에 대한 각종 지원대책 마련을, 인재양성과에는 서울장학숙 건물 매입에 대한 신중한 재검토를 촉구했다.

  또한 안전개발국 소관으로 도시재생과는 스파랜드 개발촉구와 주민여론을 수렴한 광활 풍력발전소 개발행위 추진을 당부한데 이어, 새만금해양적책과에는 신재생에너지사업 파급효과에 대한 철저한 분석을, 투자유치과에는 지평선산업단지 조성취지에 맞는 청년일자리창출 대책 마련을, 안전총괄과에는 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보호하는 민방위장비의 철저한 유지·관리를 주문했다.

  이밖에 보건소에는 향토음식점 발굴육성 지원방안 마련과 음식점 위생점검에 만전을 다 할 것을 요구했으며, 농업기술센터에는 공정한 농업보조사업 추진과 철저한 사후관리를 촉구했다.

  이정자 위원장은 "이번 행정사무감사는 그동안 추진한 우리시 행정사무 전반에 관해 다시 한 번 성찰해 보고 새로운 발전대안을 집행부와 함께 모색해 볼 수 있는 중요한 시간이 됐다고 생각한다"며, "감사에 지적된 사항들이 반드시 시정 개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해 달라"고 당부했다.

  행정사무감사는 시 행정 전반에 대한 종합적이고 면밀한 감사를 통해 자의적이고 위법·부당한 행정처리를 통제하고, 이행에 대한 평가와 방향 및 대안을 제시함으로서 시정을 보다 효율적이고 합리적인 방향으로 개선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홍성근 기자  hong@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