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김제시민선체육회장선거, 백재운 후보 당선'유효투표수 104표 중 47표 얻어'

 

백재운 당선인이 김제시체육회장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당선증을 교부 받았다.

제1회 김제시민선체육회장선거에서 기호1번 백재운 후보가 고성곤·한유승 후보를 제치고 체육회장에 당선됐다.

  28일(토)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검산동 시민문화체육공원 국민체육센터 2층에서 치러진 체육회장선거 개표결과 선거인수 105명, 투표수 104표(투표율 99.04%) 중 ▲기호1번 백재운 후보 47표(45.19%) ▲기호2번 고성곤 후보 18표(17.31%) ▲기호3번 한유승 후보가 39표(37.5%)를 득표(무효 0표 ▲기권 1표)해 기호 1번 백재운 후보가 고성곤·한유승 후보를 각각 29표와 8표차로 따돌리고 우위를 점했다.

  개표 직후 선거관리위원은 이 자리에서 백재운 후보의 당선을 공표한 후 곧바로 당선증을 전달했다.

  백재운 당선인은 이날 오전 10시 투표전 실시된 소견발표에서 "▲중·장기적 체육정책개발 및 발전 ▲전국규모 체육대회 유치 ▲전지훈련지 메카로의 육성 등을 이끌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백재운 당선인의 임기는 다음달 16일부터 오는 2023년 김제시체육회 정기총회 전까지이다.

남성훈 기자 nam3055@naver.com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