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이원택 전 부지사 출판기념회 성황그간의 경험 바탕 전북 비전 제시
  이원택 전 전북도 정무부지사가 지난 7일 문화예술회관에서 저서 '뿌리 깊은 이원택, 담대한 여정'의  출판기념회를 가졌다.
 
  이날 출판기념회에는 박원순 서울시장과 송하진 도지사, 이춘석·김두관·안호영·서삼석·이후삼 국회의원, 김승수 전주시장, 장경태 민주당 전국청년위원장, 한병도 전 청와대 정무수석 등 여당 주요 인사와 지지자가 대거 참석했다.

  출판기념회는 김제시민과 부안군민으로 이뤄진 사물놀이패와 어린이합창단, 난타 공연단의 공연에 이어 내빈 축사와 지인들의 자서전 이야기, 저자의 책 소개순으로 진행됐다.

  이 전 부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그간 전북도민의 성원과 사랑에 힘입어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었고, 그것이 밑바탕이 돼 현재 이 자리에 설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면서 "민주화운동 및 시민사회운동 시절부터 문재인정부 청와대 행정관과 정무부지사까지의 성장기가 책에 고스란히 담겨있다"고 소개했다.

  이 전 부지사는 백구면 출생으로 현재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략기획위원과 민주연구원 자문위원,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정책위원장을 맡고 있다.
이원택 전 전북도 정무부지사의 출판기념회가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있었다.

홍성근 기자  hong@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