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참고을·알룩스, 지평선산단 추가투자 협약

  (주)참고을(대표 김윤권)과 (주)알룩스(대표 정태룡)가 각각 지난달 7일과 20일 시와 지평선산단 추가투자 업무협약을 맺었다.

  식용유지(참기름 들기름 등)와 전통 장류 등을 생산하는 참고을은 지난 2000년 12월 경기도 일산에서 창업한 후 2년만에 7명의 직원이 20억원의 매출을 올려 놀라운 성장 가능성을 보여줬으며, 지난 2003년에는 우리시로 본사를 이전해 순동산업단지에 제1공장을 설립했다.

  이후 제2공장 준설과 대평식품회사와의 OEM계약, 자체 상품개발 등 사업을 확대해 나가던 중 지난해에는 매출 902억을 달성, 현재 지평선산단에 부지 1만9835㎡(약 6천평) 규모에 114억을 투자하고 신규로 25명을 채용할 계획으로 오는 3월 완공을 목표로 건축중이다.

  참고을은 건강기능성 식품오일을 생산하기 위해 이곳에 부지 2천여평을 추가로 매입, 새로운 투자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평선산단 내 자유무역지역에 1만6500㎡, 투자액 84억, 30명 고용 투자계획 중인 알룩스는 시와 협약을 통해 3300㎡규모의 공장동을 신출, 이어 오는 2023년까지 4만9500㎡ 규모의 부지를 추가 확보하는 등 투자를 확대해 나갈 계획임을 밝혀 주목을 받고 있는 중이다. 

  자동차 알루미늄 휠을 생산하는 외국인투자기업인 알룩스는 지난 2016년 자유무역지역에 입주, 국내·외 굴지의 자동차사(▲볼보 ▲현대 ▲기아 등)에 납품을 하고 있는 기업으로 알려져 있다. 

(주)알룩스가 지평선산단(자유무역지역에 추가투자하기로 시와 협약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