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시의회, 국외출장여비 전액 반납'국외여비·정책개발비 등 총 1억1700만원'

  시의회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민생안정과 고통분담을 위해 국외출장여비 등을 전액 반납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시의회에서 반납을 결정한 예산은 의원국외여비 5800만원, 의원정책개발비 3500만원, 공무원국외업무여비 2400만원 등 총 1억1700만 원으로 이는 다음달에 개최되는 임시회를 통해 삭감한 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소상공인과 취약계층 등의 지원사업에 사용토록 할 예정이다.

  온주현 의장은 "반납 결정에 뜻을 같이한 전체 시의원들에게 감사하다"면서,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 속에 소상공인, 다문화가정, 사회취약계층은 물론 시민 모두가 겪고 있는 어려움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집행부와 긴밀히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