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고용안정 일자리센터 개소

  고용안정 일자리센터가 지난 16일 문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검산동(금성로 145, 2층)에 둥지를 튼 일자리센터는 기업지원팀과 취업연계팀, 사업지원팀으로 구성됐으며, 기업지원팀은 중앙부처 및 전북도와 각 지자체 등을 오가며 기업유치 활동을 비롯해 기업컨설팅 업무 등을 수행한다. 

  취업연계팀은 채용기업과 구직자를 연계하는 고용서비스 제공 및 일자리 발굴단 등을 관리·운영하고 사업지원팀은 기업지원팀과 취업연계팀을 지원하며 일부 세부사업을 수행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시는 올해부터 향후 5년간 300억여원을 투입해 자동차부품 등 위기에 빠진 주력산업을 활성화하고, 최근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농식품산업과 미래형특장차 등 신산업을 육성해 더 좋은 일자리,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방침이다.

  일자리센터 관계자는 "코로나19 펜더믹이라는 초유의 글로벌 경제위기 속에서 우리시 고용정책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검산동에 자리를 잡은 고용안전 일자리센터가 본격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