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신풍동 유가네순대·백구면 웰베딩, 착한가게 선정 현판전달

 

신풍동 유가네순대(대표 김경희)와 백구면 웰베딩(대표 오성일)이 착한가게로 선정돼 현판을 전달 받았다.

  착한가게는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진행하는 모금사업으로 가게 이름으로 매월 3만원 혹은 매출의 일정액을 정기적으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나누는 캠페인으로서 기부금은 관내 소외계층의 생계비, 의료비 등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사용 되어진다.

  신풍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최호길)는 지난달 22일 사회공헌을 실천하는 유가네순대를 방문해 현판과 함께 감사의 뜻을 전했다.

  김경희 대표는 이날 "요즘같이 힘은 때 누구보다 어려운 상황을 겪고 있을 분들에게 힘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서 동참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 3일 백구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장승환)으로부터 착한가게 현판을 전달받은 웰베딩 오성일 대표는 백구미래연합 회원으로서 지역발전 및 복지를 몸소 실선하고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오성일 대표는 "크고 작음을 떠나 고향과 지역을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봉사하며 느끼는 보람은 나의 삶에 최선을 다하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착한가게로 선정된 신풍동 유가네순대·백구면 웰베딩에 현판이 전달됐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