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호룡, 사회공헌 실천 앞장성금 1억원 쾌척

  국내 특장차 분야를 선도해 나가고 있는 ㈜호룡(대표 박장현)이 지난달 16일 지역의 어려운 이웃과 인재육성을 위해 써 달라며 불우이웃돕기 성금 및 장학금을 각각 5천만원씩 총 1억원 기탁했다.

  앞서 지난달 2일에는 지평선산업단지에서 국내 최초 '친환경 전기굴착기' 양산공장 건립의 첫 삽을 뜨고 새로운 성장을 향해 힘찬 걸음을 내딛은 바 있으며, 이러한 제2의 도약을 위한 출발을 그동안 성원해준 지역사회와 함께하고자 하는 다짐의 의미로 이번 성금을 기탁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박장현 대표는 "우리 임직원 모두의 마음을 담아 작지만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돼 기쁘다"면서, "항상 사회적 책무와 역할을 실천해 나가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호룡은 지난 1991년 만경농공단지에 둥지를 마련한 후 끊임없는 혁신으로 고소작업차와 고가사다리차 등 주력제품에 대한 독보적 기술력을 확보, 2017년 연매출 1천억원을 돌파하고 2019년 제56회 무역의 날 1천만불탑을 수상하는 등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나가고 있다.

호룡 박장현 대표가 불우이웃돕기 성금 및 장학금을 시에 전달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