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우리시 각종 공동주택 신축 활발2150세대 공동주택 허가 또는 진행중
신풍동 도원리엘씨아 분양가 868만원

  최근 우리시에서 입주를 시작한 2곳의 아파트가 청약 완료됐다는 소문과 함께 시 전역에서 공동주택 신축이 활기를 띄고 있다.

  올 들어 154세대의 신풍동 제일오투그란테와 720세대의 검산동 행복주택이 입주를 시작했고, △신풍동 경찰서 인근 주상복합아파트(도원) △지평선 산단내 G5스테이션(1·2차) △검산동 홈플러스 인근 이지움 라프라임 △요촌동 위드아프트 앞 서주주택 △요촌동 동진지사앞 공동주택 △하동 미래 오투 휴아파트 △금구면 톨게이트 인근 서희주택조합 △신풍동 현대아파트 건너편 한강주택 △신풍동 김제중학교앞 주상복합 주택 △서암동 선거관리위원회옆 백인아이월 등 총 2150세대의 공동주택이 이미 허가를 득했거나 허가신청을 진행중이다.

   

△신풍동 167-65번지외 6필지(경찰서 인근)에 지난해 3월 18일 착공한 주상복합아파트(도원리엘씨아)는 지하 2층·지상 20층으로 건축연면적은 1만4019㎡이다. 33평형 72세대가 8년 공공임대 형식으로 올 연말까지 입주할 예정이다.

 

△백산면 부거리 1595번지(지평선산단내)에 지난해 11월 9일 착공한 G5스테이션(1차)은 1만3501㎡의 대지에 지하1층·지상 15층~ 20층까지의 아파트 4동이 들어선다. 49㎡(20평형) 204세대와 76㎡(30평형) 186세대로 총 390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공공임대주택 10년 임대 후 분양전환 예정으로 현 공정율은 20%이며, 2023년 5월 입주예정이다.

 

△검산동 833-1번지(홈플러스옆) 이지움 라프라임은 현재 우리시에서 가장 관심이 뜨거운 곳이다. 계성건설이 시공하는 이 아파트는 연면적 2만9519㎡, 지하 2층에서 지상 최고 27층 규모이며,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4㎡(32평형) 총 188세대 및 근린생활시설 등으로 구성될 전망이다.

  시는 지난달 아파트 입주자모집 승인 신청에 따른 분양가 산정자료를 검토해 3.3㎡당 868만원으로 분양가를 승인했다.

 

△요촌동 307-6번지와 3필지(위드아프트 앞) 서주주택도 최근 건축허가가 승인됐다. 9029㎡의 부지에 지하 1층·지상 20층의 아파트 2동(연면적 2299㎡)을 신축하며, 84㎡(34평형) 147세대를 10년 임대 계획이다.

 

△요촌동 동진지사앞 공동주택과 △하동 미래 오투 휴아파트는 각각 26세대와 176세대로 신축할 계획이며, 현재 건축심의를 마치고 허가신청이 진행중이다.

 

△금구면 금구리 323번지 일원 2만5628㎡(김제톨게이트 인근)에 남전주IC 지역주택조합이 추진하는 공동주택은 지하1층·지상 28층으로 공동주택 5동과 부대시설 6동 등 연면적이 7만1389㎡이다. 59㎡(24평형) 502세대, 84㎡(33평형) 111세대 등 총 613세대로 평당 분양가는 640만원을 예상하고 있다.

 

△지평선산단내 G5스테이션(2차)은 백산면 부거리 1596-2번지 대지면적 1만8800㎡에 지하 1층·지상 17~20층까지의 아파트 4개동(연면적 4만9759㎡)을 신축할 예정이다. 85㎡(33평형) 342세대를 10년 임대주택으로 공급할 계획이며, 현재 허가신청이 진행중이다.

 

△신풍동 300-2번지 일원(현대아파트 건너편) 한강주택은 대지면적 3136㎡에 지하 1층·지상 18층(1동) 연면적 8260㎡이다. 84㎡(33평형) 66세대로 10년 임대아파트를 계획하고 있다.

  △신풍동 44-6번지(김제중학교앞)에는 54세대 주상복합 공동주택 분양을 목표로 허가신청이 진행중이다.

  △서암동 15번지 일원(선거관리위원회옆) 3384㎡에는 (주)백인아이월이 지하 1층·지상 20층으로 연면적 1만686㎡의 공동주택 1동을 준비중이다. 83㎡(32평형) 55세대와 80㎡(31평형) 19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요촌동·신풍동·백산면·백구면 등 5곳에서 LH에서 추진하는 각종 공모에 선정된 마을정비형 공동주택과 행복주택 등 450여세대의 임대아파트 신축이 시 건축부서와 협의중이다.

 

홍성근 기자  hong@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