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다오세아구찜 장해식 대표, 어려운 이웃들에게 외식상품권 전해

  다오세아구찜 장해식 대표가 드림스타트 아동 가정 150세대 600명에게 외식상품권을 기부해 훈훈함을 전했다.

  평소 어렵게 살아가고 있는 아동들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생각해 온 장해식 대표는 고심 끝에 한부모가정 및 조손가정·장애인가정의 화합을 위해 아구찜과 치즈돈까스를 먹을 수 있는 다오세 외식상품권을 제작해 나눴다.

  이번 상품권 전달 외에도 장해식 대표는 지난 2018년 신풍동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월 60명씩(연 720명) 다오세식당에서 아구찜을 챙겨 드리는 행사를 진행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전달된 외식상품권은 내년 12월까지 사용할 수 있으며, 장해식 대표는 이번 봉사활동 외에도 결식아동을 위해 월 30명씩 반찬지원 사업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장해식 대표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우리보다 더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 주고 싶다"면서, "어려운 우리의 이웃들이 식당에서 가족끼리 정을 나누며 식사하시는 모습을 떠올리면 마음이 따뜻해진다"고 전했다.

다오세 장해식 대표가 어려운 이웃에게 외식상품권을 전달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