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김제성장시대를 활짝 열겠습니다"'정호영 전 도의회 부의장 시장출마 선언'

  더불어민주당 정호영 전 전북도의회 부의장이 시장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정호영 전 부의장은 지난달 19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코로나로 무너져버린 민생경제를 회복하고, 지역과 공직사회에 잔존하는 불공평·양극화·불공정을 해소하는 한편, 정호영이 가진 미래성장전략으로 지역경제침체와 인구감소의 악순환을 끊어 비약적인 김제성장시대를 열기 위해 시장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정호영 전 부의장은 "우리시가 쇠퇴하고 인구가 지속적으로 감소하는 근본원인은 양질의 일자리 부족과 교육 및 문화여가시설의 빈곤에 있다"고 진단하면서, "도시계획의 전면 재조정을 통해 우리시 미래발전의 토대를 새롭게 구축하겠으며, 새만금신항만의 우리시 관할귀속을 이끌어 내, 신항만과 배후산업단지·물류단지조성으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원칙 있는 공감행정을 실현하는 한편 소득감소로 한숨 쉬는 농민들과 코로나로 고통 받는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들의 생존문제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는 각오를 내비쳤다.

  끝으로 정호영 전 부의장은 "구도심에 공공시설을 집적화하고, 김제공항부지의 관리전환 추진과 민간육종연구단지를 기반으로 하는 종자산업육성을 통해 종자주권회복과 농가소득을 높이는데 앞장서겠다"면서, "이 외에도 문화·관광·체육·예술기반을 튼튼히 해 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정호영 전 도의회 부의장이 시청 브리핑룸에서 공식 시장출마를 선언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