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시, 추경예산 1조1640억 편성예결위 심사 거쳐 25일 확정
  • 김청진 시민/객원기자
  • 승인 2022.08.22 18:48
  • 댓글 0

  시가 민선8기 현안사업과 관련된 예산이 담긴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시의회에 제출, 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심의중이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당초예산보다 1522억원(15.04%) 증가한 1조 1640억으로, 일반회계는 1502억원(16.12%)이 증가한 1조821억원, 특별회계는 20억원(2.54%)이 증가한 819억원으로 각각 편성됐다.

  제2회 추경예산안의 주요사업을 간략히 살펴보면,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일상회복지원금 811억원(1인당 100만원)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 지원금 36억원 ▲코로나19 지원비(생활, 장례) 39억원 ▲코로나19 격리입원 치료비 8억원 ▲김제사랑상품권 발행지원 22억원 등이 있다.

  또한 삶의 질 개선과 교통편익을 위해 ▲서흥농공단지 스마트그린기술 도입 14억원 ▲수소연료전지차 시내버스 도입지원 12억원 ▲디지털타운 조성사업 10억원 ▲교동사거리 회전교차로 설치사업 9억원 ▲요촌동 정동 공영주차장 조성사업 5억원 등이 시의회의 심사를 기다리고 있으며, 이외에도 ▲무기질비료 가격인상 차액 지원 71억원 ▲농공단지 활성화 패키지 사업 37억원 ▲농촌공간 정비사업 25억원 ▲농기계용 면세유 가격안정지원 21억원 등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예산(안)이 편성됐다.

  한편 시의회는 시로부터 전달받은 예산안을 심사해 25일 확정한다.
 

김청진 시민/객원기자  chaneljean@naver.com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청진 시민/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