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특집·기획
[축하인사]안전한 도시만들기 지역언론 앞장서주길

채수창(김제경찰서장)

   
  김제시민의신문 창간 1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풀뿌리 지역언론의 사명을 흔들림없이 지켜온 임직원들의 노고에 존경을 표합니다.  

  김제와 같은 작은 도시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학교 선후배로 연결되고, 한다리만 건너면 친인척이 됩니다. 이런 연고성 때문에 사회의 소금과 같은 비판기능을 수행하기가 상당히 어려웠으리라 짐작됩니다. 이러한 어려운 여건하에서 10년동안 김제지역의 잘못된 점을 예리하게 지적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정론의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하였다는 것은 칭찬받아 마땅합니다. 

  이 모든 것은 김제시민의신문의 발전을 기대하는 독자와 힘든 현장을 마다하지 않고 발로 뛰는 부지런한 기자들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고 생각됩니다. 물론 신문사 운영을 시민공모주 중심으로 하여 재정독립을 기한 것도 정론의 길을 가는데 큰 힘이 되었을 것입니다.

  김제의 현실을 냉정하게 돌이켜보면, 농업도시인 김제는 농업의 퇴조와 함께 경제적으로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는 것이 사실입니다. 인구는 점점 줄어들고 노령화되어 가고 있습니다. 이런 때일수록 김제시민의신문이 시민들의 중지를 모으고 희망과 용기를 주는데 앞장서야 합니다. 앞으로 다시 10년을 내다보며 비판과 함께 창의적 대안을 제시하는데 더 많은 지면을 할애하여 주기를 기대합니다.  

  김제경찰서에서도 김제를 발전시키기 위한 일환으로 김제를 전국에서 최고로 '쾌적하고 안전한 도시'로 만들기 위한 범시민운동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진정한 선진 도시가 되기 위해서는 외형적인 성장과 함께 법과 질서를 지키고 남을 배려할 줄 아는 시민의식이 필요하다고 보기 때문입니다.  

  김제시민의신문에서도 '쾌적하고 안전한 도시만들기 범 시민운동'에 관심을 보여주시고 많은 시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선도적인 역할을 다해 주기를 바랍니다. 

  새만금방조제 사업의 성공적인 완공과 더불어 우리 김제시가 전북발전의 희망으로, 서해안시대의 중심 거점도시로 성장하길 희망합니다.  

  김제시민의신문 화이팅!, 김제경찰서 화이팅!, 김제시민 여러분 화이팅!

 

디지털 김제시대  gimje@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 김제시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