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경제
원평천 해창갑문 설치공사 시작총사업비 347억원, 조달청 발주
원평천 준설예산 10억 추가확보

  해마다 우리시 일원에 수해를 겪게 한 원평천 해창갑문의 설치공사가 이달 조달청의 발주를 시작으로 본격 실시될 전망이다.

  농어촌공사가 관리하는 국가하천 원평천에 위치한 해창갑문은 상류보다 하류가 좁고 준설이 제대로 되지 않아 해마다 수해를 유발해 그간 개보수의 필요성이 끊임없이 제기돼 왔으나, 농림부에서는 예산부족을 이유로 공사계획조차 마련하지 못하고 있었다.

  이에 최규성의원은 국정감사와 대정부 질문 등을 통해 홍수피해와 국토부의 책임을 줄기차게 강조, 지난해 국토부로부터 347억원의 예산을 확보한 바 있고, 드디어 최근 공사가 발주됐다. 

  최의원은 "내년 해창갑문이 완공되고, 올해 추가로 확보한 원평천 준설예산 10억원과, 내년도 50억원의 예산을 들여 준설을 마무리 하면 원평천의 수해피해는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이다"면서 "김제의 오랜 숙원사업이 이루어진 것이다"고 전했다.

홍성근 기자  hong@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