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우리한방병원·중앙병원-다문화가정 위한 의료지원 개시
우리한방병원·중앙병원이 다문화센터와 의료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우리한방병원·중앙병원(원장 박종원·본지 대표이사)이 지난 25일 다문화센터(센터장 김라경)를 찾아 다문화가정을 위한 의료지원을 약속했다.

  우리한방병원과 중앙병원은 이날 다문화센터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상호 공동발전을 지향하며, 의료사각지대에 있는 다문화 가정을 위해 안전한 의료서비스 인프라를 구축하기로 협의했다.

  이에 따라 두 병원은 우리시 640여 다문화가정 2천여명의 가족을 대상으로 건강검진 및 상담 등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박종원 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상대적으로 의료사각지대에 노출되기 쉬운 다문화가정에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1997년 개원한 중앙병원은 시민들에게 대형병원 수준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우리지역 최초로 MRI를 도입하는 한편, 우리시 준종합병원 중 유일의 비영리의료법인으로 시민들과 동거동락하고 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