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경제
자동차부품 전문 중견기업 대승정밀(주) 시와 지평선산단 투자협약

  대승정밀(대표 김장송)이 지난 22일 시청 상황실에서 시와 지평선산단 투자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준배시장과 대승정밀 김두곤 부사장을 비롯해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지난 1989년 창립한 대승정밀은 자동차용 엔진의 각종 주요부품 등을 생산하는 자동차 부품 전문업체로 주문량 증가에 따른 사업장 확장으로 추가 투자를 계획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지평선산단 3만6685㎡에 총 220억을 투자, 30여명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할 전망이다.

  김두곤 부사장은 "회사설립 당시의 초심으로 전 직원이 합심해 김제를 발판삼아 우리나라 대표기억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