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백구면 출신 이후수 향우, 고향에 이웃돕기 성금 1억원 쾌척

  전주시에 위치한 마스크 전문 제조업체인 디펜스·마스크상사 이후수대표가 고향인 백구면에 이웃돕기성금 1억원을 기탁했다.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클럽 67번째 회원이기도 한 이후수씨는 "지역에서 받은 사랑과 관심을 조금이나마 되돌려줄 수 있어서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꾸준히 나눔과 봉사를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이후수 향우가 기탁한 성금은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지난 6월에는 이후수 향후의 자녀인 이문희씨가 1억원을 기부해 66번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에 가입, 부자가 함께 지역사회 나눔을 실천한 사실이 알려져 칭찬이 자자하다.

이후수 향우가 고향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성금을 전달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