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부림화이바 박한수 대표, 고향에 덴탈마스크 30만장 기탁
  • 김청진 시민/객원기자
  • 승인 2021.07.26 17:59
  • 댓글 0

  부림화이바 대표 박한수 향우가 지난달 29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덴탈마스크 30만장을 시에 기탁했다.

  경기도에서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황산면 출신 박한수 향우는 "끝나지 않고 있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아직 도움을 필요로 하는 사람들이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면서, "모두가 한마음으로 코로나19를 극복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된 마스크는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기탁 처리 후, 각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및 사회복지시설 등에 배부됐다.

박한수 향우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고향에 마스크를 기증했다.

 

김청진 시민/객원기자  chaneljean@naver.com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청진 시민/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