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강한 추진력과 용기있는 리더십 필요"정성주 전의장 시장 출마 선언

  정성주 전 시의장(사진)이 지난 27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시장 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정성주 전 의장은 회견문을 통해 "이번 지방선거는 상호비방 없이 오로지 시민만을 위한 정책선거가 되기를 희망한다"면서 "새만금 신항만과 동서도로 관할권, 백산면 폐기물매립장 건설, 백구면 변전소 문제 등 김제시가 안고 있는 현안에 대해 출마예정자들이 나서 서로의 정책과 역량을 검증하는 토론회 개최를 제안한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지방선거 패배 이후 저에게 지지를 보내주셨던 수많은 시민들에게 죄송한 마음이었지만, 이를 안타깝게 여기는 시민들의 격려로 다시 일어 설 수 있었다"면서 "지방선거 패배 이후 4년 동안 김제 구석구석을 발로 뛰면서 시민들과 함께 울고 웃으며 하나 되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지만, 안타까운 것은 만나는 사람마다 지역경제가 어려워 먹고 살기 힘들다고 아우성이었고, 내일에 대한 희망과 기대를 가질 수 없다고 하소연 하고 있다"고 시민들의 절박함을 전했다. 

  이어 "이렇게 절박한 상황에서도 지난 4년 동안 특정인에게만 혜택이 돌아가는 불공정하고 무능한 행정으로 시민들은 철저히 소외되었고, 김제발전의 시계는 거꾸로 돌아가고 있다"고 한탄하면서 "새만금사업 등 중요한 현안 사업들도 발목이 잡혀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고, 인구수는 끝이 어딘지 모르게 해마다 감소해 김제시는 지방소멸지수 앞 순위를 오르내리고 있다"고 진단했다.

  정 전 의장은 "이처럼 시급한 문제들을 해결하고 김제를 다시 정상궤도에 올려놓기 위해서는 강한 추진력과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용기 있는 리더십이 필요하다"며 "오직 김제시민들의 행복과 김제발전이라는 그 목표 하나를 이루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남성훈 기자  nam3055@gjtimes.co.kr

<저작권자 © 김제시민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